이슈
홈 > FUN > 이슈    

한샘 성폭행 증거 없어 모텔 CCTV 종업원 확인

1882a79f9206f0dd9672db08baeee564_1510010597_8719.png

 

"CCTV·종업원 진술 조사…증거 될 사항 찾지 못해"
 "피해자, 고소 취하 후 경찰 전화 계속 안 받았다"
 "보충조사 차 수차례 연락에도 불응해 수사 종결"
 "A씨 2회·B씨 1회 조사…재고소하면 재수사 검토"

 

가구업체 한샘에서 신입 여직원 A씨를 대상으로 성폭행 범죄가 일어났다는 주장이 제기된 가운데

경찰은 피해자가 성폭행을 당한 혐의를 입증할 수 있는 증거가 불충분해 수사를 종결했다고 밝혔다.

 

방배경찰서 관계자는 6일 뉴시스와 전화통화에서 "모텔에 설치된 CCTV와 당시 근무 중이던 종업원의 진술을 확인한 결과

증거가 될만한 사항이 없었다"며 "병원 진료 기록도 직접적인 증거가 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종업원은 경찰 조사에서 "A씨가 '신고를 해달라'고 말한 적이 없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과 한샘 등에 따르면 20대 여성 A씨는 한샘에 입사한 후 지난 1월 회식이 끝나고

교육담당자 B씨에게 모텔에서 강제로 성폭행을 당했다며 지난 1월16일 경찰에 고소했다.

 

하지만 A씨는 B씨가 고소 취하를 요구하는 연락을 지속적으로 하는가 하면

직접 집 앞으로 찾아와 "이걸 칼로 확"이라고 말하는 등 위협을 가한 탓에 결국 고소를 포기했다고 주장했다.

 

A씨가 고소를 취하한 뒤 경찰은 지난 3월13일 증거불충분 불기소 의견으로 서울중앙지검에 B씨 사건을 송치했다.

경찰에 따르면 여직원 A씨는 2월21일 고소를 취하한 이후 경찰의 전화를 수차례 받지 않았다.

 

A씨가 주장한 "경찰이 가해자 측으로부터 '고소가 취하될 거 같으니 기다려달라'는 말을 듣고

수사를 지연했다"는 말은 사실이 아니라는 이야기다.

 

경찰 관계자는 "A씨로부터 고소를 취하하겠다는 얘기를 듣고 난 뒤에도

전화를 해 '사실 관계가 맞느냐, 합의서 내용이 맞느냐'고 확인했더니 맞는다고 했다"고 단언했다.

 

이어 "고소가 취하된 이후에도 보충 조사할 게 있어서 A씨에게 연락을 취하고

수차례 전화를 더 걸었는데 받지 않아 수사를 종결했다"며 "전화를 안 받은 건 우리가 아니다"라고 반박했다.

 

경찰은 고소가 취하된 이후 A씨에게 4통의 전화를 시도했고 이 중 1번만 통화됐다고 밝혔다.

그나마 A씨가 전화를 받은 한 차례는 고소 취하 사실 확인 차 전화였다.

 

경찰은 사건 접수 이후 A씨를 경찰서로 불러 한 차례 조사를 마쳤다.

사건 발생 다음 날 검사를 받은 경찰병원에서 조사한 것까지 포함하면 총 두 차례 경찰과 만났다.

 

가해자로 지목된 B씨는 한차례 불러 조사한 것으로 나타났다.

B씨는 "둘이 합의하고 정상적인 성관계를 갖게 된 것"이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가 재고소를 요청할 경우 검토 후 재수사에 나설 방침이다.

경찰 관계자는 "A씨가 변호인을 통해 재고소를 할 경우 검토를 해서 재수사를 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서울=뉴시스 : 박영주 기자

출처 : http://www.newsis.com/view/?id=NISX20171106_0000139365&cID=10201&pID=10200
 

Author

Lv.38 히어로  
342,022 (9.6%)

오늘도 웃는하루 항상 행복한 나날되세요~ [시크로드]

1 Comments

hooray 2017.11.07 09:14
어제 뉴스 접했네요
이거말고 또 뭔가 있던데.....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92 남자들 대부분이 아는 19호 룩을 완성시킨 그분 근황 히어로 01.28 8624
91 몇년된 러시아 여경 미니스커트 논란 일화 히어로 2018.07.03 4719
90 베드신 찰영중 실제인지 연기인지 의심되는 영화 7편 히어로 2018.04.01 4278
89 택시기사와 눈이 맞어 성관계 후 애인한테 걸려 허위 고소 댓글+1 히어로 01.18 3424
88 무엇에 쓰는 물건인지 여성용 속옷 C팬티 편해서 여성들에게 인기 히어로 2018.02.12 2811
87 걸그룹 도박 90년대 유명 걸그룹 출신 S.E.S 멤버 [슈] 히어로 2018.08.04 1417
86 성매수자만 처벌하는 노르딕 모델 국민청원 6만명 히어로 2018.04.03 1413
85 합의서가 필요한 시기 [성관계 합의서] 미투운동 히어로 2018.04.16 1171
84 외국인들이 그려본 통일 한국 국기 후보 7개 히어로 2018.04.29 1042
83 요즘 미투[Me Too] 운동으로 생긴 또다른 풍속 히어로 2018.03.08 1012
82 국내 사단 법인 한국 유니세프의 실체 히어로 2018.04.29 944
81 자동차 번호판 새롭게 바뀐다는데 어떻게 바뀌나 히어로 2018.05.13 835
80 차승원 이승기 오연서 주연 최악의 방송사고 [화유기] 방송중단 사태 히어로 2017.12.25 804
79 암사역 10대 남성 칼부림 흉기난동 히어로 01.14 804
78 이번엔 김생민 미투 한순간 그레잇에서 스튜핏으로 히어로 2018.04.05 797
77 말이 안되지만 한국에서는 말이되고 작동되고 있는 이상한 논리 히어로 2018.02.02 687
76 전세자금 대출 먹튀 세입자 조심하세요 히어로 2018.01.22 607
75 음이온 파우더 희토류가 문제 방사능 물질 히어로 2018.05.20 607
74 태양 민효린 오늘 결혼했네요 웨딩화보 사진포함 히어로 2018.02.03 598
73 이영학 아내 성매매 몰카 파장… 동영상에 남성 10명 등장 댓글+2 하선생 2017.10.25 570
72 어금니아빠 이영학 사건 간단 정리요약 [얼굴공개] 댓글+1 히어로 2017.10.15 509
71 몰카 137차례 촬영한 범죄에 신분을 따지는 법원 히어로 2018.01.16 484
70 수면제 타 여대생 12명 성폭행 한 학원 원장 중형 징역 13년 선고 히어로 2018.01.06 483
열람중 한샘 성폭행 증거 없어 모텔 CCTV 종업원 확인 댓글+1 히어로 2017.11.07 469
68 일가족 삶을 망가뜨린 말도안되는 음주운전 처벌 히어로 2018.02.23 448
67 하늘에서 축복받는 퇴직금을 200억받는 직장 히어로 2018.01.05 423
66 악마같은놈 딸 야산에 버리고 온라인 중고 거래 히어로 2018.01.01 383
65 성진국에서 들려온 소식 일본 여고생 아이돌 임신고백 역시 성진국 히어로 2017.12.29 345
64 여친폭행 사망에 이르게한 30대 남자 징행유예 선고 히어로 2018.01.14 340
63 유아인 사태가 남긴 유아인 트위터 3대 명언 히어로 2017.11.26 330